주문배송조회
  회사소개 뉴스 리뷰 자료실 제품
 
아르젠토 (Argento)
오디아 (Audia)
피셔앤피셔 (Fischer&Fischer)
그레이스디자인 (Gracedesign)
이소폰 (Isophon)
HB케이블 (HBCableDesign)
Rogers
기타(Accessories)
 
제목 2009 뮌헨 하이엔드 쇼 1
번호 : 8 작성자 : 운영자 작성일 : 2009-06-01 조회 : 15695
2009 뮌헨 하이엔드 쇼를 빛낸 당사의 제품들



Fischer&Fischer, Audia, Music Tools가 함께 한 부스의 전경입니다. 우연히도 세 회사 모두 이번에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아마, InBest가 어떻게 이 세회사와 인연을 맺었으며 어떻게 해서 이 셋은 항상 같은 부스를 얻어서 쇼에 참가하는지 의아해 하시는 분들도 계실겁니다. 오늘 그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하겠습니다.

그 중심에는 뮤직툴스가 있습니다. 뮤직툴스는 아시다시피 이탈리아의 장식장 제조 업체입니다. 동시에 오디아의 이탈리아 내 배급을 맡고 있고 피셔&피셔의 이탈리아 공식 수입업체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 셋은 모든 쇼에 함께 부스를 얻어서 참여하고 있으며 InBest는 원래 뮤직툴스까지는 수입할 계획이 없었지만 매번 쇼에서 얼굴을 마주치고 2008년 CES에서는 다함께 식사도 하면서 Fischer&Fischer와 Audia의 뮤직툴스 일병 구하기 공세에 결국 뮤직툴스와도 손을 잡게 됩니다. 물론, 지금은 이들의 추천에 너무나 고마워하고 있습니다.

Audia의 경우는 사진으로는 보이지 않지만 가운데 무미건조한 실버 캐비닛은 동사가 조만간 선보이게 될 레퍼런스 모노 앰프의 프로토타입입니다. 출시되는 대로 바로 정보를 공지하겠습니다.



뮤직툴스의 새로운 장식장입니다. 뮤직툴스의 기존의 장식장의 경우 후면 중앙에 메탈 바가 자리잡고 있어서 일부 기기의 경우 다소 설치에 무리가 있었지만 이번 신제품을 통해 그러한 불편을 말끔히 해소했습니다.



국내에서도 이미 선보여 큰 반향을 불러 일으킨 SL1000의 아래 급인 SN77입니다. 총 세덩어리로 구성되어 있던 SL1000에 비해 한 덩어리가 줄어 설치상의 편의가 개선되었고 동시에 상위 기종에 못지 않은 팽팽한 저역 장악력과 폭넓은 다이내믹스를 바탕으로 대편성곡에서 이루 말할 수 있는 음악적 쾌감을 전해 주었습니다.



SN770의 백플레이트입니다.



역시 새롭게 선보인 SN270의 모습입니다.



Fischer&Fischer 전제품에 동일하게 적용되는 자력 탈부착 그릴입니다. 따라서 캐비닛에 별도의 천공 작업없이 손쉽게 그릴을 탈부착할 수 있습니다.


【NEXT】



 
 
 
   
mbt shoes gucci bags clearance